부산 성추행 사건 엘리베이터 엉만튀 CCTV

Posted by SApi 's
2018.11.14 09:56 분류없음

부산 성추행 사건 엘리베이터 엉만튀 CCTV

 

최근 부산에서 한 남성이 피해자의 엉덩이를 만지고 도망가는 일명 부산 엉만튀 성추행 사건이 벌어진 가운데, 남성의 부모가 "마흔 넘은 아줌마 만진 게 뭐 대수냐"라고 말해 논란이 불거지고 있습니다.

 

한 남성이 여성 치마 속에 손을 넣는 등 성추행을 하는 모습이 담긴 폐쇄회로(CC)TV 영상 화면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는데요.

 

지난 13일 자동차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부산 엘리베이터 성추행 사건 피해자의 지인'이라는 A씨의 글이 게재됐습니다.

 

 

A씨는 "얼마 전 부산에서 있었던 지인의 성추행 사건"이라면서 "(피의자가) 아침 첫 지하철을 타고 (피해자를) 따라와 같은 엘리베이터를 탔고, 내리던 지인의 치마 속에 손을 넣어 추행 후 도망쳤다"고 주장했는데요.

 

커뮤니티 - 사진

 

또한 "현재 사건은 기소가 되어서 '곰탕집 사건'과 같은 법원에 계류 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공개된 폐쇄회로(CC)TV 캡처 영상에는 엘리베이터를 타고 있는 남성이 치마를 입은 피해자의 엉덩이를 만지는 모습이 담겼는데요.

 

피해자가 남성의 손을 제지하는 모습도 확인됐습니다.

 

A씨는 "CCTV 추적 결과로 차량 번호를 유추해 범인이 검거됐고, 불구속 기소로 재판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는데요.

 

 

그러나 불구속 기소로 재판을 앞둔 상황에서 피의자 부모는 피해자 변호인에게 '마흔 넘은 아줌마 만진 게 뭐 대수냐'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A씨는 답답함을 토로하며 "합의는 없고 명백한 증거가 있다. 재판부에서 얼마의 형량이 주어질지 사뭇 기대된다"고 말했는데요.

 

 

한편, 보배드림 성추행 사건을 접한 네티즌들은 "부산 성추행 사건 남성 얼굴 공개하라", "정상적이지 못한 남자들 너무 많네. 끔찍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공분을 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