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석희 조재범코치 상습성폭력 고소

Posted by SApi 's
2019.01.08 23:21 분류없음

심석희 조재범 코치 상습 성폭력 고소

 

쇼트트랙 국가대표 심석희가 자신을 폭행한 혐의로 실형을 선고받은 조재범 전 대표팀 코치로부터 性폭행까지 당했다고 추가 고소하면서 비난 여론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이날 8일 SBS 보도에 따르면 심석희 선수는 조재범 전 코치에게 폭행뿐 아니라 17세 때부터 4년여 간 상습적으로 性폭력에 시달렸다며 지난달 17일 조재범 코치를 추가 고소했습니다.

 

심석희 선수는 "초등학교 시절부터 조재범이 코치를 맡아 자기에게 절대적으로 복종하도록 만들었다"며 "6세 때부터 무차별적 폭행에 시달렸고 고등학교 올라가서는 性폭행까지 당했다"고 증언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또 범행은 주로 국제대회 출전 전후에 이루어졌으며 "운동을 계속할 생각 없느냐"는 협박과 폭행, 감시가 뒤따랐다는 진술도 있었습니다.

 

앞서 폭행에 관해서만 언급했던 심석희 선수가 심경의 변화를 보인 것에 대해서는 "팬레터 때문"이라고 밝혔는데요.

 

방송화면 캡처 SBS 제공 - 사진

 

심석희 선수 변호인은 "심석희 선수가 심하게 폭행을 당했음에도 선수생활 열심히 하는 걸 보여주는 게 자기한테 너무 큰 힘이 됐다고 고백하는 팬레터를 받았는데, 자기로 인해 누가 힘을 낸다는 걸 보고 밝히기로 결심했다는 얘기를 들었다"고 전했습니다.

 

 

이날 다수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말을 인용해 "심석희는 조재범 코치의 상습상해 및 재물손괴 혐의 사건의 항소심 2차 공판이 열린 지난달 17일 조재범 코치에 대한 性폭행 혐의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조재범 심석희 性폭행 관련 소식을 보도했는데요.

 

심석희 법률 대리인인 법무법인 세종은 "심석희 선수가 만 17세 미성년자일 때부터 평창올림픽 직전까지 4년간 상습적인 性폭행을 당했다고 했다"며 "性폭행 등 범죄행위가 이뤄진 곳은 한국체육대학교 빙상장 지도자 라커룸, 태릉 및 진천선수촌 빙상장 라커룸 등 국가가 직접 관리하는 시설이 포함돼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국가대표 선수에 대해 지도자가 상하관계의 위력을 이용한 폭행과 협박을 가했다"며 "도저히 묵과할 수 없는 중대범죄 행위여서 지난달 경찰에 고소했다"고 덧붙였는데요.

 

 

조재범 전 코치는 지난해 1월 16일 충북 진천선수촌에서 훈련 중 심석희를 주먹으로 수차례 때려 전치 3주의 상처를 입히는 등 2011년부터 올해 1월까지 4명의 선수를 폭행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습니다.

 

수원지법 성남지원 형사2단독 여경은 판사는 지난해 9월 조 전 코치에게 징역 10월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는데요.

 

 

현재 수원지법에서 항소심이 진행 중이며 2심 판결은 14일 예정되어 있습니다.

 

심석희는 지난달 열린 항소심 2차 공판에 출석해 조재범 전 코치의 상습상해 혐의에 대한 피해 사실만 진술했는데요.

 

 

심석희는 "피고인은 초등학교 1학년, 만 6~7세 때부터 상습적으로 폭언과 폭행을 했고, 4학년 때는 아이스하키채로 폭행을 해서 손가락뼈가 골절되는 일도 있었다"며 "중학생이 되면서부터 그 강도가 더 심해져 라커로 끌고 들어가 밀폐된 공간에서 무자비한 폭행을 당하기도 했다"고 눈물을 흘리며 호소했습니다.

 

이어 "평창올림픽을 앞두고도 폭행을 당해 뇌진탕 증세를 보여 평생의 꿈이자 목표인 고향에서 열린 올림픽 경기에서 시합 중 의식을 잃고 넘어져 꿈을 이루지 못했다"며 "다시는 피고인이 같은 범죄를 저지를 수 없도록 피고인의 죄에 상응하는 강력한 형사처벌이 이뤄지도록 간절히 희망한다"고 덧붙였는데요.

 

경찰은 심석희 조재범 性폭행 고소 사건 관련 지난달 말께 변호사 입회 하에 심석희 진술 조사를 마쳤고 조재범 전 코치의 휴대전화와 태블릿PC 등을 압수해 분석 중입니다.

 

 

한편, 해당 소식이 전해짐에 따라 심석희 性폭행 코치 조재범에 대한 비난 여론이 거세지고 있는데요.

 

하지만 이 같은 심석희 선수의 용기에 대해 조재범 전 코치는 性폭력 의혹을 전면 부인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심석희 선수의 이 같은 폭로에 대해 조재범 전 코치는 변호인을 통해 '사실무근'이라는 취지의 답변을 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